HOME > 수목림 > 어깨동무
   
 

어린 학생들에게 초·중학교에서부터 봉사활동의 진정한 의미를 일깨워주고, 자원봉사를 생활화하기 위한 진지한 접근이며 시작입니다.

삼미재단은 워크샵을 통해 학교 내에서 효율적인 자원봉사
프로그램이 개발되고 시행 할 수 있도록 지원합니다.

그리고 자원봉사 우수학교를 선정하고 표창하여 가정뿐만 아니라 학교에서도 자발적이고 실질적인 차원의 자원봉사가 이루어 질 수 있도록 사회적 기반조성을 위해 개최합니다.